2019-11-17 10:42 (일)
사회취약계층 통합 감면 ‘복지로’ 온라인으로 가능해져
상태바
사회취약계층 통합 감면 ‘복지로’ 온라인으로 가능해져
  • 이현주 기자
  • 승인 2017.05.18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현주 기자] 직접 방문해 신청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던 사회취약계층 요금감면의 온라인 신청이 가능해졌다.

보건복지부는 오는 19일부터 기초생활수급자·장애인·한부모가족 및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한 전기요금, 가스요금, 통신요금, TV수신료, 난방요금 등 요금감면을 ‘복지로’ 사이트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통합감면 신청을 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기초생활수급자 등 감면대상자가 요금감면 혜택을 받으려면 신분증과 요금고지서를 지참하고 직접 읍면동 주민센터나 각각의 감면해당 기관을 방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온라인 신청서비스는 기존 감면대상 서비스에 지역난방요금도 신청이 가능하도록 서비스 대상이 확대됐다.

각종 요금감면서비스를 지원받기 위해서는 ‘복지로’ 홈페이지에서 신청자의 공인인증서로 로그인 후 원하는 감면서비스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현재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차상위계층 등 사회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생활비 부담완화를 위해 한국전력공사, 한국가스공사, 이동통신사, 한국방송공사(KBS), 지역난방공사가 전기요금, 가스요금, 통신요금, TV수신료, 난방비를 감면해 주는 제도가 운영되고 있다.

사회취약계층의 요금감면 신청 불편을 해소하고자 지난 2015년 4월부터 복지대상자들이 읍면동 주민센터를 이용해 요금감면 일괄신청을 할 수 있는 시스템이 운영 중이며, 지난 2015년 4월부터 올해 2월까지 총 62만 3000명(가구)이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요금감면을 신청했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이번 인터넷을 활용한 온라인 신청 서비스가 개설됨에 따라 보다 많은 대상자들이 집이나 직장에서도 손쉽게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올해 말까지 모바일 서비스로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주 기자 newsjxhj@gmai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