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19:29 (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장애학생 취업지원’사업 확대 운영
상태바
한국장애인고용공단,‘장애학생 취업지원’사업 확대 운영
  • 이현주 기자
  • 승인 2017.02.13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현주 기자]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 장애학생 취업 지원을 강화한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올해 '장애학생 취업지원(워크투게더 센터)' 사업을 본격 시행해 장애학생 3000명을 대상으로 다양한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장애학생 취업지원 사업'은 장애학생이 향후 노동시장으로 수월하게 진입할 수 있도록 고등학교 2, 3학년, 전공과 장애학생을 대상으로 진로설계컨설팅, 취업준비프로그램 등의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그동안 서울, 서울남부, 부산, 대구, 인천, 광주, 대전, 경기, 경기북부, 강원, 충북, 전북, 경남 등 공단 13개 지사에서 시행됐다.

올해는 울산, 경북, 전남, 충남, 제주 지역으로 사업 범위를 확대해 공단 18개 전 지사에서 시행된다.

이에 따라 원거리 서비스 대상자의 접근성을 제고하고 지역 특수학교, 특수학급과의 원활한 사업 연계를 통해 보다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춘다는 계획이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지난 2013년부터 이 사업을 통해 9000여 명의 장애학생에게 진로설계컨설팅 등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지난해에는 전국 특수학교, 특수학급 교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만족도 조사에서 2015년 92.1점 대비 2.2점 상승한 94.3점의 높은 만족도를 달성했다.

박승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은 “장애학생 취업지원 사업은 시행 후 4년 만에 장애학생을 위한 대표적인 취업지원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았다"며 "전국 지사로 확대 운영하게 된 만큼 더욱 많은 장애학생에게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장애학생 취업지원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대상자는 공단 18개 지사로 문의하면 된다.

이현주 기자 newsjxhj@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