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23:59 (목)
칠곡군 석적읍, ‘얼굴 없는 기부천사’ 올해도 선행
상태바
칠곡군 석적읍, ‘얼굴 없는 기부천사’ 올해도 선행
  • 천미옥 기자
  • 승인 2017.02.07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천미옥 기자] 익명의 독지가가 10년째 석적읍 행정복지센터로 불우이웃 돕기 성금을 기탁해 추운 겨울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칠곡군 석적읍에 따르면 얼굴없는 기부천사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1000만원을 기탁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독지가는 “어려운 지역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본인이 할 수 있는 일을 했을 뿐이다”는 말만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독지가는 지난 2007년부터 매년 1000만원을 청소년 장학금,저소득 생활안정지원금 등의 명목으로 10년째 기부해왔다.

조재일 석적읍장은 “얼굴없는 천사의 선행이 어렵고 힘든 소외된 이웃에게 큰 힘과 용기를 줄 것”이라며 “후원자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석적읍에서도 저소득 주민 복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에 기탁된 현금은 홀로사시는 어르신, 한부모 가정, 장애가정 등 40가구에 지원했다.

천미옥 기자 cmo3304@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