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 22:09 (일)
칠곡군립도서관,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시행기관 선정
상태바
칠곡군립도서관, ‘작은도서관 순회사서 지원’ 시행기관 선정
  • 천미옥 기자
  • 승인 2017.02.0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천미옥 기자] 칠곡군립도서관이 2016년에 이어 2년 연속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하고 (재)한국도서관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17 순회사서 지원’ 공모사업 시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순회사서 지원 사업은 작은도서관에 전문운영인력을 지원하여 도서관 운영에 전문성을 확보하고, 지역내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의 연계협력 기반을 마련해 주민들의 도서관 이용 편의성을 증진시키는 사업이다.

칠곡군은 이번 사업 시행으로 순회사서 인건비와 방문활동비, 프로그램운영비를 지원받게 된다.

이에 칠곡군립도서관은 2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지역내 공․사립작은도서관에 순회사서를 파견하여 작은도서관의 원활한 도서관 기능 및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번 순회사서는 오늘(2일) 순회사서 사전 실무교육을 받은 후 약목작은도서관, 효성해링턴3단지작은도서관, 2주공새마을작은도서관의 도서관 자료의 수집, 정리, 보존, 제공 및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 자원봉사자 실무교육 등의 도서관서비스개발을 지원할 예정이다.

2016년에는 동명작은도서관, 한빛새마을작은도서관, 대동다숲새마을작은도서관, 한솔솔파크새마을작은도서관이 순회사서 지원을 받아 독서문화프로그램운영, 도서관자료 정리, 운영자 교육 등의 지원을 받은 바 있다.

칠곡군 도서관 관계자는 “이번 전문 운영 인력 지원으로 생활밀착형 작은도서관이 양질의 도서관 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아가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 간의 협력 강화로 지역독서 문화 진흥에 이바지하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천미옥 기자 cmo3304@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