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12:20 (금)
산림청, 올해 37만 4000명에 공공산림 가꾸기 일자리 제공
상태바
산림청, 올해 37만 4000명에 공공산림 가꾸기 일자리 제공
  • 이현주 기자
  • 승인 2017.01.06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2억 원 예산 투입
<사진=산림청>

[KNS뉴스통신=이현주 기자] 산림청은 사회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올 한 해 15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37만 4000명에게 공공산림가꾸기 일자리를 제공한다고 오늘(6일) 밝혔다.

'공공산림가꾸기사업'은 취약계층을 우선 대상으로 도로변 덩굴제거, 숲가꾸기 산물 수집, 가옥 위험목 제거 등을 하는 산림 일자리이다.

신청서 접수와 문의는 오는 2월 말까지 특별·광역시를 제외한 도 단위 시·군·구 산림부서와 지역 국유림관리소로 하면 된다.

산림청은 지난해 공공산림가꾸기사업을 통해 7만 톤의 숲가꾸기 산물을 수집해 저소득층 1만 4000세대에 난방용 땔감을 지원했으며 가옥 위험목 2만 2000여 본을 제거한 바 있다.

산림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공산림가꾸기사업을 적극 추진해 사회 취약계층 일자리를 창출하고, 우리 숲을 가치 있게 가꾸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newsjxhj@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