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09:18 (목)
삼성·SK·현대차 등 5개사, 고용디딤돌 2000명 모집
상태바
삼성·SK·현대차 등 5개사, 고용디딤돌 2000명 모집
  • 김수진 기자
  • 승인 2016.10.17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수진 기자] 삼성·SK·현대차 그룹과 한국마사회,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등 공공기관이 이달부터 내년 1월까지 청년 2천여 명을 선발해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은 청년 직업훈련과정으로, 참가 청년들은  대기업이나 공공기관에서 직업훈련을 받은 뒤 협력업체 등에서 인턴으로 일하게 된다. 대기업은 인턴을 마친 청년들이 협력업체나  중소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청년 고용절벽 해소대책의 일환으로 올해 처음으로 도입된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은 9월 말 현재 대기업과 공공기관 23개사에서 운영하고 있다.

SK 그룹은 오는 24일부터 웹·편집디자인, ICT(반도체) 등 25개 과정 1000명을 모집한다. 삼성그룹은 이달 말부터 전기전자, 자바프로그램 등 7개 과정에서 480명을, 현대차 그룹은 오는 11월 하순 자동차 생산품질 등 11개 과정에서 40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는 내년 1월부터 말 관리, 조련 등 4개 과정에서 52명을,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는 광고 콘텐츠 기획과 카피 등 3개 과정에서 50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고용노동부는 오늘(17일)부터 27일까지 기간 중 4일간 SK, 현대자동차, 삼성전자, 한국마사회,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와 공동으로 고용디딤돌 프로그램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는 4개 권역에서 개최되며 기업 인사담당자들이 참석하여 고용디딤돌의 지원 자격, 모집직무, 프로그램 구성 등 기업별로 구체적인 모집요강을 설명한다.
  
이와 함께 청년인턴제를 비롯해 대학창조일자리센터, NCS를 기반으로 한 능력중심채용 등 청년을 대상으로 하는 정부사업도 소개한다.
  
고용노동부 관계자는 “청년들에게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은 취업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이 취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우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현장의 반응을 체크하며 열심히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수진 기자 917sjjs@gmai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