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10:42 (일)
영광군, 제19차 원전소재 지자체 ‘행정협의회’ 참석
상태바
영광군, 제19차 원전소재 지자체 ‘행정협의회’ 참석
  • 윤연종 기자
  • 승인 2016.09.09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전정책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대안제시 촉구 공동건의서 채택
▲ <사진제공=영광군안전관리과>

[KNS뉴스통신=윤연종 기자]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 7일 기장군청 브리핑 룸에서 개최된 제19차 원전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경주시, 기장군, 영광군, 울주군, 울진군)에 참석하여 공동 현안사항을 협의하고 중앙부처 및 기관에 건의키로 하였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지난 행정협의회시 건의된 사항에 대한 추진 성과보고, 2016년도 주요추진 실적, 고준위방사성폐기물 관리 기본계획 확정에 대한 공동건의서 채택 등 5건의 주요안건에 대한 심의가 이루어졌다.

또한, ▲원전소재 지방자치단체 행정협의회 운영규약 개정 ▲방사선비상 세대별·가구별 실내 비상경보방송망 구축 ▲재경장학관 건립 사업 ▲원전소재 지역 내의 '전기요금 차등제 시행'의 타당성 근거 마련을 위한 용역 실시 ▲고준위방사성폐기물 관리 기본계획 확정에 대한 공동 건의서 채택에 중점을 두었다.

특히, 원전소재 5개 지자체 시장·군수는 이날 협의회를 통해 원전소재 지역주민의 수용성이 확보되지 않은 고준위방사성폐기물의 관리 기본계획 확정에 대한 유감을 표명하고 원전정책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대안을 제시하도록 촉구하는 공동건의서를 채택했다.

군 관계자는 “원전소재 5개 지자체장은 행정협의회에서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지역발전과 주민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윤연종 기자 yg8118@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