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10:03 (금)
문체부, 관계 부처·지자체 대상 ‘코리아 둘레길 사업설명회’ 개최
상태바
문체부, 관계 부처·지자체 대상 ‘코리아 둘레길 사업설명회’ 개최
  • 김린 기자
  • 승인 2016.07.11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는 12일 오후 2시에 대한상공회의소 회관에서 관계 부처와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코리아 둘레길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정부는 지난달 17일 ‘다시 찾고 싶은 문화관광국, 대한민국’의 초석을 다지기 위한 문화관광산업 경쟁력 강화 대책을 발표했으며, 주요 정책으로 ‘코리아 둘레길’을 대한민국의 대표 콘텐츠로 만들겠다고 밝힌 바 있다.

코리아 둘레길은 동·서·남해안과 비무장지대(DMZ) 접경지역 등, 한반도 둘레를 하나로 잇는 걷기여행길을 말한다.

문체부는 현재 조성돼 있는 동해안의 해파랑길과 비무장지대 접경지역의 평화누리길, 그리고 서·남해안의 해안누리길 등 기존에 조성되어 있는 걷기길을 하나로 연결하여 대한민국 대표 장거리 걷기여행길로 브랜드화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설명회에서는 코리아 둘레길의 사업 취지를 공유하고 앞으로 진행될 노선 설정의 원칙과 기준, 지자체의 역할 등이 제시된다. 

아울러 걷기여행길과 지역관광 연계 사례, 전라도의 ‘정도 1000년 가로수길’ 관광 자원화 사례, 평화누리길 게스트하우스 추진 현황, 해파랑길을 통해 본 코리아 둘레길의 미래 등 사례 발표 등이 이어진다.

김종 문체부 제2차관은 “걷기여행은 이제 치유(힐링)와 삶의 질을 추구하는 일반적인 여행 흐름(트렌드)이 됐다. 느리게 걷는 여행의 특성상 지역 고유의 역사문화콘텐츠와 이야기가 매우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코리아 둘레길 조성 과정을 지자체는 물론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국민이 참여하는 축제형 프로젝트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린 기자 7rinarin@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