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14:07 (수)
'공동육아나눔터' 30호점 도봉구서 문 연다…7일 개소식 개최
상태바
'공동육아나눔터' 30호점 도봉구서 문 연다…7일 개소식 개최
  • 김린 기자
  • 승인 2016.07.06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여성가족부가 삼성생명과 함께 민관협업으로 진행하는 지역사회 중심의 가족친화적 양육환경 조성사업인 공동육아나눔터 30호점이 7일 서울시 도봉구에서 문을 연다고 밝혔다.

이번 30호점은 도봉구에서 처음 문을 열게 된 공동육아나눔터로, 도봉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위탁 운영하며, 부모·자녀 관계증진 체험프로그램, 육아스트레스 해소 상담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공동육아나눔터는 자녀를 양육하는 부모들이 함께 모여 소통하며 육아물품을 나누고, 육아 정보도 교류할 수 있는 장이다.

여성가족부는 핵가족화로 인해 약해진 가족돌봄 기능을 보완하기 위해 2011년부터 이를 지원하고 있다. 현재 전국에 109개소가 운영 중에 있으며 지역사회의 자녀돌봄 품앗이의 장(場)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삼성생명은 지난 2012년 여성가족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관협업의 일환으로 공동육아나눔터 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해 공동육아나눔터를 오는 2017년까지 50개소를 마련할 계획이며, 리모델링 후 여성가족부가 운영비를 지원한다.

이와 관련해 강은희 여성가족부 장관은 7일 오전 10시 30분 도봉어린이문화정보도서관 3층에서 국회의원, 삼성생명 서울시의회, 도봉구청·도봉구의회 관계자 및 도봉구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리는 개소식에 참석한다.

이날 강 장관은 개소식에서 시설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공동육아나눔터 시설을 둘러보며 지역주민과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김린 기자 7rinarin@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