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6 15:09 (금)
나는 가수다 첫 대결 우승은 ' YB 윤도현 '
상태바
나는 가수다 첫 대결 우승은 ' YB 윤도현 '
  • 이희원 기자
  • 승인 2011.03.20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격의 7위는 김건모, 재대결로 미뤄져

3월 20일 방송된 MBC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이하 나는 가수다)에서 지난 주 중간평가에서 정엽이 1위한 가운데, 7인의 참가자들은 80년대 후반에서 90년대 초 인기곡 중 무작위 선정 후 자신의 스타일에 맞는 편곡 후 서바이벌 가창 대결에 나섰다.

우리나라 최고의 가수들이라고 일컬어지는 베테랑급 가수들임에도 불구하고 서로 상대방 가수들을 경계하는 인터뷰 장면이 인상적인 가운데, 대결의 제1주자로 윤도현의 YB가 ‘나 항상 그대를’을 부르며 시작을 알렸다.

노래 시작 전, 전문가들의 코멘트가 이어진 가운데 한없이 저평가 되었다는 백지영의 ‘무시로’, 다른 해석이 기대된다는 박정현의 ‘비오는 날의 수채화’, 매번 신선하게 들린다는 가창력 화신 김범수의 ‘그대 모습은 장미’까지 진지한 무대가 이어졌다. 이어 흑인 음악의 선두주자 김건모의 ‘립스틱 짙게 바르고’는 본인이 장난기를 대동해 무대 끝 인사 후 립스틱을 실제로 바른 모습을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다시 지난 주 마지막 부분에 선공개 되었던 슬픈노래가 가장 잘 어울린다는 이소라의 ‘너에게로 또다시’ 가 시작되며 다시 진지한 대결이 이어졌다. 뒤 이은 마지막 무대는 지난 중간평가의 1위인 정엽이 달콤한 소울로 재해석된 '짝사랑'을 부르면서 오늘의 대결을 마무리 지었다. 

김영희CP는 1위와 7위의 발표 직전 "지난 주 평가와는 완전히 다른 결과" 라며 "7위는 탈락이 아닌 양보이며 다른 가수에게 기회를 양보하는 것" 이라며 의미를 규정했고 이어 1위에 'YB윤도현', 충격의 7위에는 '김건모'를 발표했다. 이에 YB윤도현은 본인의 1위에 발표에 얼떨떨한 기쁨도 잠시, 뒤 이은 '김건모'의 탈락발표로 가수들은 결과를 수용할 수 없다며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제작진은 가수들의 의견을 수렴해 재도전기회의 선택권을 주었고, 김건모와 가수들이 이를 받아들임으로써 순위에 연연하지 않고 어떤 가수가 7위를 하더라도 재도전의 기회를 주겠다는 의사를 밝히며, '나는 가수다'가 일반 서바이벌 순위프로그램의 폐해를 없앤 '무대의 감동에 집중할 수있는 음악쇼'라고 전했다. 

그러나, 탈락자에게 재도전의 기회를 주고 이를 겸허히(?) 받아들인 김건모의 선택으로 500명의 관객평가단의 순위선정을 무의미하게 만들어 무대의 감동도 묻혀버린 음악쇼가 아닌가 하는 의구심을 자아냈다.

이희원 기자 kate@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