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0 21:44 (수)
군민에 더욱 다가가는 고령군 간부회의
상태바
군민에 더욱 다가가는 고령군 간부회의
  • 천미옥 기자
  • 승인 2016.06.20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형식적인 회의에서 탈피, 현장중심·주민중심 간부회의 개최

▲ 사진=고령군

[KNS뉴스통신=천미옥 기자] 매주 월요일 실시되는 고령군 간부회의가 대폭 개선됐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그동안 실시되던 보고형식의 간부회의에서 벗어나, 현장중심·주민중심의 행정을 추진하기 위해 주민과 직접적으로 관련되는 현안사항이나 건의사항을 중심으로 보고하고 이에 대해 간부 공무원들이 협의·토론하는 간부회의가 되도록 지시했다.

개선된 방식으로 진행된 오늘(20일) 확대간부회의에서는 우수기 안전 대비책, 신촌 유원지 관리방향 등의 현안업무와 주민건의사항에 대한 심도있는 토론 및 협의가 진행됐다.

특히, 쌍림-고령간 국도건설공사에 따라 이전보상을 받고도 이전하지 않아 공사에 큰 차질을 빚고 있는 삼육농장에 대한 해결방안을 놓고 간부공무원들의 뜨거운 토론이 이루어졌다.

곽용환 군수는 회의 말미에 “일상적인 업무는 평소 다양한 방법으로 보고를 받고 있으니 간부공무원들이 솔선수범하여 현장에 직접 나가 업무를 파악하고 주민과 소통한 사항을 공유할 수 있는 간부회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천미옥 기자 cmo3304@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