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19:39 (금)
강원도, 도내 전 구제역 발생지역 가축 이동제한 해제
상태바
강원도, 도내 전 구제역 발생지역 가축 이동제한 해제
  • 박세호 기자
  • 승인 2011.03.19 2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는 양양군 방역지역 내 돼지농장 이동제한 해제를 위한 임상검사 결과 이상이 없어 지난 해 12월  21일 평창 대화에서 최초 발생 후 87일만인  3월 18일 도내 구제역 발생 13시군 전 지역 가축 이동제한을 모두 해제하였다.

이동제한 해제는 발생시군 축종별 마지막 발생일로부터 3주가 지난 후 임상검사를 실시하여 이상 없을 경우 해제하는 절차로 진행되었으며, 소 및 기타 우제류 가축은 2월 20일 삼척시 등 4개 시군을 시작으로 3월 9일 철원군이 마지막으로 해제가 완료되었고, 돼지는 2월 12일 평창군을 시작으로 3.월 18일 양양군이 해제되면서 해제가 완료되었다.

이동제한 해제에 따라 가축 출하가 자유로워졌고, 과밀 사육 해소 및 농장 내 가축분뇨 처리 등에 숨통이 트이게 되었으며 발생농가의 경우 이동제한 해제 30일 경과 후 가축 재입식이 가능하게 되었다.

 아울러 강원도는 가축 이동제한 해제에 따라 농가 경각심 저하 및 무분별한 이동 등으로 차단방역이 소홀해질 우려가 있다고 보고, 축산농가에 사육가축에 대한 예찰, 축사 및 차량·사람 소독 등 방역에 철저를 기하여 줄 것을 특별히 당부하였다.

 

박세호 기자 bc457@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