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10:07 (금)
여가부, 제3차 건강가정기본계획 공청회 개최
상태바
여가부, 제3차 건강가정기본계획 공청회 개최
  • 강윤희 기자
  • 승인 2015.12.29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강윤희 기자] 여성가족부는 향후 5년간 정부 가족정책의 근간이 될 ‘제3차 건강가정기본계획(2016~2020)(안)’에 대한 각계 의견을 듣기 위해 오늘(29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대국민 공청회를 개최한다.

이날 공청회에는 건강가정지원센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현장 관계자, 가족정책 관련 전문가, 관계부처 및 지자체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제3차 기본계획(안)의 주요 과제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다.

여가부는 2004년 ‘건강가정기본법’ 제정 이후, 그동안 제1차, 제2차 건강가정기본계획을 수립하여 가족가치 확산 및 한부모·다문화가족 등 다양한 가족 지원에 중점을 둔 종합대책을 추진해 왔다.

올해 제2차 기본계획(2011~2015)이 종료됨에 따라, 지난 4월부터 한국여성정책연구원과 함께 전문가 및 관계기관 등이 참여하는 워크숍, 자문회의 등을 통해 각계 의견을 반영하여 제3차 기본계획(안)을 마련했다.

이번 공청회에서 논의될 제3차 기본계획(안)은 ‘모든 가족이 함께 행복한 사회 구현’이라는 비전 아래, ‘다양한 가족이 차별 없이 생활할 수 있는 사회’, ‘남녀 모두 일·가정 양립이 가능한 사회’를 목표로 6대 정책과제, 20개 단위과제, 53개 세부과제를 담고 있다.

윤효식 여가부 가족정책관은 “지난 제1~2차 기본계획이 정책 추진체계 및 기반 구축 등을 통해 가족정책의 기틀을 마련하였다면, 이번 제3차 기본계획은 기존정책을 내실화하고 국민들이 정책성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여가부는 이번 공청회에서 논의된 의견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관계부처와 협의해 내년 1~2월 중 국무회의 심의를 거쳐 확정·발표할 예정이다.

강윤희 기자 eun37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