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0:48 (일)
두산, 中 주요 여행사와 방한 요우커 확대 위한 MOU 체결
상태바
두산, 中 주요 여행사와 방한 요우커 확대 위한 MOU 체결
  • 권대환 기자
  • 승인 2015.11.03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용만 두산타워 대표(앞줄 왼쪽에서 다섯 번 째)와 강호이여행사, CTRIP, CYTS 등 중국의 주요 여행사 14개 관계자들이 2일(현지시각) 중국 베이징에서 방한 요우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두산그룹>

[KNS뉴스통신=권대환 기자] 두산그룹이 중국 현지 주요 여행사 26개사와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인 관광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동대문  지역 관광 산업 발전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오늘(3일) 밝혔다.

조용만 두산타워 대표는 어제(2일) 베이징에서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인 CTRIP와 강호이여행사, CWTS, 요시엔여행사 등 14개사 관계자와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오늘(3일)은 상하이에서 CYTS, 진장여행사 등 12개사 여행사 관계자들과 만나 관련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에 업무협약을 맺은 현지 26개 여행사는 한국으로 많은 여행객을 보내는 중국의 대표적인 여행사들이다.

여행사 관계자들은 “중국인 관광객들에게 동대문은 필수코스다”라고 설명했다.

동대문 두산타워에 면세점 유치를 추진 중인 두산은 이번 업무협약이 중국인 관광객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용만 대표는 “동대문 지역은 매년 710만 명의 외국인 관광객들이 찾는 한국의 주요 관광지로 성장했다”며 “앞으로 K-스타일 타운 조성, 주변과 연계한 야시장 프로그램 등 다양한 관광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개발해 더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동대문을 방문토록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권대환 기자 kdh1275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