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21:20 (토)
LG전자 '옵티머스 솔' 세계시장 공략 나선다
상태바
LG전자 '옵티머스 솔' 세계시장 공략 나선다
  • 김호진 기자
  • 승인 2011.08.22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호진 기자] LG전자가 9.8mm 두께의 스타일리쉬 스마트폰 ‘옵티머스 솔(Optimus Sol, 모델명: LG-E730)’을 출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22일 LG전자에 따르면 ‘옵티머스 솔’은 다음달 중순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확대 출시될 예정이며 내년 초에는 중남미에도 진출할 계획이다.

옵티머스 솔의 가장 큰 특징은 9.8mm 초슬림 디자인과 3.8인치 울트라 AM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것이다.

‘울트라 AMOLED’는 기존 ‘스탠다드 AMOLED’보다 한 단계 진화된 형태로 디스플레이와 터치 패널을 접합해 화질 손상을 최소화하고 반사율을 향상시킨 디스플레이다.

▲ LG전자가 글로벌 시장에 내놓을 예정인 '옵티머스 솔'을 들고 모델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또 ‘옵티머스 솔’은 1GHz CPU 등을 탑재해 웹브라우징, 동영상, 게임 등 다양한 사용환경에서 최적의 성능을 구현한다.

특히 대부분의 메뉴 배경을 검정색으로 처리해 전력 소모가 많은 백색광 사용을 최소화 시킨 ‘옵티머스 UI 2.0’을 적용했다.

이로써 디스플레이 전력 소모가 적으며 기존 스마트폰 대비최대 20-30% 가량 배터리 이용시간이 길다.

이 밖에도 전자기기간의 무선 네트워크 규격 중 하나인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와 ‘와이파이 다이렉트(Wi-Fi Direct)’를 지원한다.

옵티머스 솔은 다양한 무선통신 규격을 탑재함으로써 PC나 가전제품 등의 주변기기들과 신속한 콘텐츠 공유가 가능해 멀티미디어 이용이 많은 스마트폰 사용자들에게 최적의 모바일 환경을 제공한다.

박종석 LG전자 MC(Mobile Communications)사업본부장은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뛰어난 화질과 최적화된 성능을 갖춘 ‘옵티머스 솔’과 같은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면서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김호진 기자 kn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