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17:26 (화)
복지부, ‘시간제보육 서비스’ 대폭 확대…100개소→243개소
상태바
복지부, ‘시간제보육 서비스’ 대폭 확대…100개소→243개소
  • 이동은 기자
  • 승인 2015.03.18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가정에서 아이들을 양육하는 부모들이 집 근처에서 보다 편리하게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시간제보육 서비스’가 대폭 확대될 전망이다.

보건복지부는 시간제보육 서비스 제공기관 확대를 위해 각 지자체에 지자체별 신규 운영 개소수를 안내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간제보육 서비스 제공기관은 현재 100개소에서 243개소로 확대되며, 이번에 신규 지정·운영될 어린이집, 육아종합지원센터가 위치한 지역의 부모들은 빠르면 4월부터 시간제보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복지부는 시간제보육 서비스 제공기관 확대와 함께 시간제보육 서비스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고 보다 많은 부모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온라인 홍보 캠페인 개최, 육아 카페 홍보 강화, 이용수기 공모전 개최 등 다양한 방안을 통한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복지부 관계자는 “올해 시간제보육 사업 추진 방향은 부모님들이 더 가까운 곳에서 쉽고 편리하게 시간제보육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며, “앞으로도 부모의 다양한 보육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맞춤형 보육정책 마련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간제보육 서비스란 부모가 시간선택제로 근무하거나 긴급한 병원 이용 등으로 단시간 동안만 아이를 맡겨야 할 상황인 경우, 지정 어린이집 등에서 필요한 시간만큼만 어린이집을 이용하고 이용한 시간만큼 보육료를 지불하는 서비스이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