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21:18 (목)
국민연금 월 100만원이상 수급자 7만명 돌파…20년이상 평균 87만원
상태바
국민연금 월 100만원이상 수급자 7만명 돌파…20년이상 평균 87만원
  • 이창현 기자
  • 승인 2015.03.1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의가입자 재작년 수준 회복

[KNS뉴스통신=이창현 기자] 국민연금을 한달에 100만원 이상 받는 수급자가 7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20년 이상 국민연금 가입자의 평균 수급액은 87만원으로 나타났다.

10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지난해 공단은 노령연금, 장애연금, 유족연금을 모두 합쳐 수급자 374만8130명에게 13조7779억4300만원의 국민연금을 지급했다.

연금 수급자는 2013년 349만9522명에서 25만명 가량 늘었고 연금 총액은 13조1127억5200만원에서 6000억원 가량 증가했다. 1988년 국민연금 도입이후 누적 수급자 수는 400만5085명으로 처음으로 400만명을 돌파했다.

이 가운데 월 100만명 이상 연금을 받는 수급자는 7만36명으로, 2013년 5만5000명보다 1만5000명 가량 늘었다. 6년 전인 2009년 4000명에 비해서는 17.5배 많아졌다.

20년 이상 가입한 노령연금 수급자는 14만2128명이었으며 평균 월 수령액은 86만9800이었다. 최고 수령액은 173만1510원이었다.

특히 가입자별 집계에서 소득이 없어 국민연금 당연(의무) 가입 대상이 아님에도 스스로 연금 보험료를 납부하는 ‘임의가입자’의 수가 전년보다 3만명 늘어 2년전 수준으로 회복한 것이 눈에 띈다.

재작년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이 연계된다는 얘기가 나오자 임의가입자는 2012년 20만7890명에서 2013년 17만7569명으로 감소했었다. 그러나 기초연금이 도입된 2014년에는 임의가입자 수가 20만2536명으로 2년 전 수준으로 돌아갔다.

이창현 기자 hyun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