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23:13 (목)
직장인 이직 히든카드는 ‘관련 업무 경력’
상태바
직장인 이직 히든카드는 ‘관련 업무 경력’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1.08.10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직장인 75.2%는 올 하반기 이직을 생각하고 있으며, 이직을 위한 자신의 히든카드는 ‘관련 업무 경력’인 것으로 조사됐다.

프리미엄 취업포털 커리어(www.career.co.kr 대표 강석인)가 직장인 54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75.2%는 올 하반기 이직을 계획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인이 생각하는 이직 시 자신의 히든카드는 ‘관련 업무 경력’이 66.0%로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자격증’ 12.6%, ‘폭넓은 인간관계’ 9.1%, ‘어학점수’ 6.9% 순이었다.

이직 성공을 위해 현재 가장 노력하고 있는 것은 ‘관련 업무 경력’(43.8%)과 ‘어학점수’(26.4%)라는 의견이 주를 이뤘다. ‘자격증’은 14.8%, ‘폭넓은 인간관계’ 13.5% 이었다.

이직을 결심하게 된 가장 큰 계기는 ‘연봉불만’이 35.7%로 1위를 차지했다. ‘과중한 업무’ 19.7%, ‘인간관계문제’ 17.2%, ‘적성 불일치’ 16.3% 등이었다.

한편 ‘이직에 대해 직장동료들과 의견을 나누거나 정보를 공유하는가’에 대해서는 55.2%가 ‘공유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 이유로는 ‘이직하려 한다는 소문이 날 것 같아서’ 51.3%를 차지했다. 이어 ‘밝히고 싶지 않아서’는 43.3%이었으며, ‘경쟁자가 될 것 같아서’ (3.4%)라는 의견도 있었다.

커리어 이한나 관계자는 “직장인들은 연봉이나 인간관계 등의 다양한 이유로 이직을 고려한다”며 “다만 충동적인 이직은 피하고 관련 경험이나 자격증 등의 개인 실력을 닦은 후 충분히 고민해 본 후에 결정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