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0 07:45 (토)
올해 1인당 해외여행 경비 사상 최대
상태바
올해 1인당 해외여행 경비 사상 최대
  • 이상민 기자
  • 승인 2014.12.07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상민 기자] 불황 속에서도 올해 해외여행 지출액은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한국문화관광연구원에 따르면 올해 1∼10월 해외로 떠난 관광객은 1336만1200여명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7.0% 증가했다.

이들이 외국에서 쓴 돈은 143억47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1% 늘었다.

이에 따라 1인당 해외관광 지출경비도 1235달러로 2011년 1224달러를 넘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처럼 해외지출 경비가 커진 것은 저가항공사 확산 등으로 해외관광에 수요가 몰리고 있는 데다 원-달러 환율 강세로 그만큼 해외여행 지출을 늘렸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 지난 달 28일 기준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107.90원으로 전달 대비 39.40원 상승했다.

문화관광연구원 관계자는 “최근 우리나라에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경기가 어려워도 국내보다는 해외여행을 선호하는 문화가 형성돼 있다”며 “미국의 출구전략 등 원화 강세를 되돌릴 변수가 없는 한 해외관광 지출 증가세는 계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민 기자 smlee@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