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08:43 (토)
영흥화력본부, "추운겨울 이웃과 따듯한 온정 나눠”
상태바
영흥화력본부, "추운겨울 이웃과 따듯한 온정 나눠”
  • 박근원 기자
  • 승인 2013.12.30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근원 기자] 한국남동발전(주) 영흥화력본부(본부장 손광식)는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따뜻한 연말을 보내기 위해 인천시 계양구 효성동에 위치한 ‘더불어 사는 집’에 500만원을 기부했다.

‘더불어 사는 집’은 희귀난치병인 근육병을 앓고 있는 환우들이 생활하는 국내 유일한 사회복지시설로 이날 전달된 기부금은 지난 한 해 영흥화력본부 직원들이 창조적으로 업무를 수행한 결과 회사 내 모범 사업소로 선정되어 받은 상금이었기에 그 의미가 더욱 빛났다.

영흥화력본부는 지난 20일에도 지역의 형편이 어려운 학생 및 차상위 계층 자녀들을 위해 써달라며 인천사회복지상 기업사회공헌부문 수상으로 받은 부상금 200만원 전액을 기부한 바 있어 잇따른 훈훈한 소식으로 지역사회 감동을 주고 있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더불어 사는 집 이태훈 원장은 “경기불황 여파로 지원의 손길이 줄어든 요즘 영흥화력본부의 따뜻한 마음이 전해져 큰 힘이 된다”고 말했으며, 영흥화력본부 김철규 경영지원처장은 “직원들이 지난한해 열심히 일한 결과 수상한 기쁨을 이웃들과 나누게 되어 보람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영흥화력본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 소외된 이웃들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이고, 에너지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근원 기자 kwp39@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