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22:14 (화)
기사 (1,681건)

진도군에서 테마가 있는 자전거 여행이 개최된다. 13일 진도군에 따르면 오는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간의 일정으로 전라남도, 진도군, 진도싸이클연맹이 주관, 테마가 있는 진도 자전거여행(1차)을 창원 바이크시티 등 전국 자전거동호인 150여명을 초청해 진도군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다. 세월호 참사로 인하여 장기간 침체된 지역의 관광 및 경제 활성화와 보배의 섬 진도의 해안을 활용하여 아름다운 절경을 배경으로 자전거 여행 프로그램을 개최함으로써 우수한 진도의 관광 자원을 홍보하고 가족과 함께한 자전거동호인 참여 유도하기 위해 열린다. 첫째날(18일)은 진도향토문화회관을 출발해 쉬미항, 전두, 진도대교, 벽파항을 지나는 50km구간을 자전거를 타면서 바다와 자연을 함께 느끼는 시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둘째날(19일)은 임회면 십일시를 지나 팽목항에 도착하여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학생들과 희생자를 위한 추도식을 거행하고, 남도석성을 거쳐 향토문화회관으로 되돌아 오는 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진도싸이클연맹 관계자는 “녹색의 땅 전남과 보배섬 진도의 아름다운 풍경과 해안도로를 자전거 동호인과 함께 즐기고 자전거 타기 붐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테마가 있는 진도 자전거 여행은 오는 11월 1일부터 2일까지 2차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진도군 | 김필수 기자 | 2014-10-13 1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