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34건)
[형사전문변호사의 시선] 미성년자 성매매에 대하여
[YK법률사무소=이경민 변호사] 우리나라는 성매매 자체를 금지하고 있고, 이를 형사처벌의 대상으로 엄격히 삼고 있다.특히 성매수 대상이 미성년자라면 그 행위 태양을 더욱 폭넓게 본다. 직접 성관계를 갖는 것뿐만 아니라 구강ㆍ항문 등 신체의 일부나 도구...
이경민 변호사  |  2018-12-13 17:04
라인
[기고] 의료체계의 근간을 흔드는 의료영리화 정책을 즉각 중단하라!
지난 5일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녹지국제병원에 대해, 내국인 진료는 금지하고 제주를 방문한 외국인 의료관광객만을 진료 대상으로 하는 조건부 개설을 허가했다.녹지국제병원의 진료과목은 성형외과·피부과·내과·가정의학과 등 4개과로 한정되고, 진료대상은 의료인 의료관광객으로 제한됐지만, 이는 영리목적의 국내1호 병원이 개원...
대한치과의사협회  |  2018-12-13 12:05
라인
[이인권 대표 문화논단] '출세'아닌 '성공'으로 사회가치체계 혁신하자
인생에서 ‘출세’한다는 것과 ‘성공’을 이룬다는 것은 구분되어야 한다. 한국사회는 진정한 개인적 성공보다는 사회적 출세를 좇는 세태가 되다보니 더욱더 치열하고 때로는 졸렬한 삶의 경쟁을 벌여야 한다.국민소득 3만 달러 시대에 접어들었는데도 한국인들은 ...
이인권 논설위원단장  |  2018-12-12 14:58
라인
[형사변호사의 시선] 성매매, 가볍지 않은 처벌에 대하여
[YK법률사무소=김민수 변호사] 최근 내 남자친구가 또는 내 남편이 실제 성매매 업소를 다녔는지 여부를 확인해주는 사실업체가 등장해 논란이 일었다. 물론 이 사설업체에서 주는 정보가 100%확실한 것은 아니었다는 식으로 정리가 되었으나 많은 사람들이 ...
김민수 변호사  |  2018-12-11 00:10
라인
[형사전문변호사의 시선] 음주와 준강간죄
[YK법률사무소=손병구 변호사] 상대방과 술자리 이후 자연스럽게 모텔로 이동하여 성관계를 가지게 되었는데, 성관계 이후 상대방이 준강간죄로 고소나 신고를 했다는 이야기를 한번쯤은 들어보았을 것이다.그렇다면 준강간죄란 어떠한 죄일까? 준강간죄는 강간죄와...
손병구 변호사  |  2018-12-10 12:46
라인
[안일규 칼럼] 국회 정상화가 필요한 때
2018년 제364회 정기회 국회의 결말은 ‘역시나’였다. 국회법 상 근거도 없고 속기록도 없는 편법·불법의 ‘소소위’가 예산안을 사실상 결정짓고 야3당(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정의당)은 국회선진화법(2012년 통과된 국회선진화법) 상 연계 대상이 될 ...
안일규 칼럼니스트  |  2018-12-10 10:33
라인
박상균 위원의 2019학년도 정시컨설팅, 정시지원전략 대입컨설팅
정시모집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지원전략은 경쟁 대학/학과의 모집 군을 고려하여 가/나/다 군별 지원 대학/학과를 결정하는 것이다. 다 군에 비해 가/나군에 상위권 대학이 고르게 분포 하고 있다. 따라서 지원자 성적 범위가 크고 변수가 많은 다군 보다 가...
박상균 논설위원  |  2018-12-09 22:41
라인
[기고] 정당지지율과 민심 그리고 시대정신
더불어민주당 37.8% VS 자유한국당 27.5%(바른미래당 5.7%, 민주평화당 3.1%, 정의당 6.8%)비록 일일집계지만 지난달 27일 한 여론조사기관에서 실시한 정당지지율 조사에서 자유한국당이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 10% 차이까지 따라붙었다...
조대원 전 자유한국당 고양시(정) 당협위원장  |  2018-12-08 01:04
라인
[형사전문변호사의 시선] 음란물소지 및 유포에 대하여
[YK법률사무소=이경민 변호사] 최근 몇 년 새 음란물의 소지나 유포와 관련한 이슈는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다.대표적으로 과거 소라넷과 같은 사이트에서는 음란물의 게시가 문제가 됐었고, 올해에는 유포 금지를 조건으로 촬영한 한 모델의 누드 사진이 온라인...
이경민 변호사  |  2018-12-07 14:03
라인
[기고] 어느 경찰관의 작은 기도
여러 나라를 다녀본 여행가들은 말합니다.지구촌, 전 세계를 다녀보아도 대한민국만큼 주간, 야간, 심야 할 것 없이 치안상태가 가장 안정적인 나라는 없다고들 합니다.경찰은 조국의 광복과 함께 임시정부시절 경무국이란 이름으로 창설돼 국가의 발전에 있어 개...
박봉기 경위  |  2018-12-07 11:04
라인
[가사전문변호사의 포커스] 부동산 명의신탁과 재산분할
[YK법률사무소=김진미 변호사] 이혼 소송에서 가장 중요한 쟁점 중 하나는 재산분할입니다. 소송을 하게 되면 재산분할의 대상이 되는 재산이 무엇인지, 각자의 재산분할 비율은 어떻게 되는지 결정하게 됩니다. 재산분할금은 이혼 이후 생활의 기초자금이 되는...
김진미 변호사  |  2018-12-07 09:53
라인
[변호사의 법률‘톡’]주취감경 규정은 폐지되어야 하는가?
[YK법률사무소=장준용 변호사] 최근 만취한 40대 남성이 70대의 경비원을 무자비하게 폭행해 의식불명에 이르게 한 사건이 있었다. 이 사건은 국민적 공분을 샀고, 그로 인해 청와대 국민신문고에는 현행법상 주취 감경을 폐지하여 달라는 청원이 줄을 이었...
장준용 변호사  |  2018-12-06 00:10
라인
교통사고소송 휘말렸다면?... 사건 초기 변호사 통한 교통사고상담 필요해
[YK법률사무소=유상배 변호사] 한국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최근 5년간 교통사고로 사망하는 숫자는 2만3천여명에 이른다. 당사자들의 단순 합의로 마무리되는 교통사고라면 문제가 되지 않겠지만 누군가가 사망했거나 크게 다친 경우라면 형사고소 ...
유상배 변호사  |  2018-12-06 00:10
라인
박상균 위원의 2019 대입 정시컨설팅, 정시 지원전략 입시컨설팅
12월5일 수능 성적발표는 그야말로 국어 불 수능이라 할 수 있겠다. 표준점수 최고점이 150점이라니 수리가 최고점133점과 17점이나 차이가 나고 수리나 최고점139점과 11점차이가 있어 가히 국어가 합격의 영향에 결정적인 작용을 할 것으로 보인다....
박상균 논설위원  |  2018-12-05 18:47
라인
[기고]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과 국가안보의 중요성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이 지난해 11월 22일 밤 구속적부심을 통해 석방되었다.그가 국방장관 재임시절 집무실 의자 뒷벽에 김정일, 김정은, 인민무력부장 김영춘, 군사보좌관 김격식 등 북한군 수뇌부의 사진을 걸어놓고 그들에 대한 응징을 다짐하며 결전을 ...
박대웅 기자  |  2018-12-05 13:26
라인
‘산재장해등급’ 산정부터 보상까지 산재변호사와 함께 해야…
[YK법률사무소=조인선 변호사] 근로자가 업무 중 사고를 당한 경우를 산업재해(줄여서 산재)라 한다. 구체적으로 근로자가 업무와 관련해 부상이나 질병, 사망 등의 사고를 당한 것을 의미하며 이러한 업무상 재해가 발생했을 때 근로자는 산업재해보상을 신청...
조인선 변호사  |  2018-12-05 00:10
라인
[형사변호사의 시선] 성폭법 개정, 카메라등이용촬영죄 처벌 공백 메울까
[YK법률사무소=이준혁 변호사] 카메라등이용촬영죄는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범죄 중 하나인데, 이와 관련해 지난달 29일 국회는 카메라등이용촬영죄를 규율하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을 개정해 눈길을 끈다.현행법은 카메라등이용촬영죄에 대해...
이준혁 변호사  |  2018-12-04 00:10
라인
[안일규 칼럼] 예산안 처리보다 과정이 중요하다
올해도 예산안이 ‘2년 연속’ 처리시한을 초과했다는 언론 보도가 나오기 시작했다. 국회법 제85조의3에 따라 2019년 예산안은 2018년 12월 3일에 통과되어야 하지만 통과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다. 그러나 예산안을 다루는 여야의 관점이 처리결과...
안일규 칼럼니스트  |  2018-12-02 13:22
라인
[기고] 한국당 당대표에 출마하겠다는 선배 정치인들께 드리는 고언
“저도 한때는 미래였습니다”란 말을 남기고 50세에 정계를 떠난 캐머런 총리.2005년 영국 보수당 전당대회 때 39세의 젊은 정치인 데이비드 캐머런(David Cameron)이 열정적인 출마 연설로 순식간에 유력한 당수 후보로 떠오르더니 그 여세를 ...
조대원 전 자유한국당 고양시(정) 당협위원장  |  2018-11-29 00:29
라인
2019대입 정시컨설팅, 정시지원전략 대입컨설팅
12월5일 수능성적이발표되기전 가채점 결과를 바탕으로 어느 정도 정시 지원 가능대학 수준을 파악 하였으리라 생각한다. 그러나 이는 순전히 원점수 기준이며 아직 표준 점수나 백분위가 발표되지 않는 상황에서 예측 참고자료일 뿐이다. 그래서 수능성적이 발표...
박상균 논설위원  |  2018-11-28 15:0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여백
Back to Top